아름다운 이야기

  현연 [ E-mail ]
  할머니 산채 비빔밥!!!
  http://www.parksimon.com

안녕하세요??
프랑스 교포 3세
서명석 입니다...!!
저 한국에 온지 몇 년 됐어요...

 저 처음에 한국 왔을 때 한국은 간식도 너~무 무서운 거 같았어요.

 저 점심 먹고 왔더니, 과장님이~

"서명석,!!
입가심으로 개피사탕 먹을래??했어요.

저 한국사람들 소피국 먹는 거 알았지만, 개피까지 사탕으로 먹을 줄 몰랐어요.
저 드라큐라도 아니고 무슨 개피로 입가심 하냐고, 싫타~~고 했더니,

 과장님이
"그럼 눈깔사탕은 어때??" 하셨어요~~

저 너무 놀라서 "그거 누구 꺼냐고??" 했더니, 과장님 씨~익 웃으면서,,,, 
"내가 사장 꺼 몰래 빼왔어~" 했어요.

 저, 기절했어요~~

 눈떠 보니 과장님 저 보면서

 "기력 많이 약해졌다며 몸 보신 해야 한다고 자기 집으로 가자" 고 했어여~~.
그래서 저 너무 불안해서 "무슨 보신이냐??" 했더니...
과장님 저 어깨를 툭치시며

"가자, 가~서 우리 마누라 내장탕 먹자" 했어요.

 저 3일간 못 깨어 났어요...

 식당 간판 보고 더 놀랐어요~

할머니 뼈따구 해장ㅅ국~
미칠 뻔 했어요~

근데 이거 보고 완전 돌아버렸어요~

할머니 산채 비빔밥!!!!!!

[인쇄하기] 2014-10-09 14:15:41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98개 - 현재 2/7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83 현연 2015-12-24 1039
82 현연 2015-12-22 971
81 현연 2015-12-17 928
80 현연 2015-10-16 906
79 현연 2015-09-12 1294
78 현연 2015-08-27 1005
77 현연 2015-08-17 1250
76 현연 첨부화일 : 김홍섭 판사.jpg (1600770 Bytes) 2015-06-19 1089
75 현연 2015-06-05 897
74 현연 2015-05-26 1039
73 현연 2015-04-23 1025
72 현연 2015-03-20 988
71 현연 2014-10-26 1476
현연 2014-10-09 2285
69 현연 2014-10-06 1480
  [1] 2 [3] [4] [5] [6]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