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주인
  잘 죽는 법과 잘 사는 법
  

'죽음의 학자'라고 할까요? 죽어 가는 사람들을 관찰하면서 알게 되고 느낀바를 한 권의 책으로 엮은 킈블러-로스는 이렇게 말했다.
"비극은 인생이 짧다는 것이 아니라, 정말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너무 늦게 깨닫는다는 것이다. 즉음은 삶의 가장 큰 상실이 아니라 우리가 살아 있는 동안 우리 안에서 어떤 중요한 것이 죽어 버리는 것이다." 라고. 그럼, 어떤 중요한 것이 무엇일까?

루게릭 병으로 죽어 가면서 모리 교수는 우리에게 어떻게 죽어야 할지를 알면 어떻게 살아야 할지를 알 수 있다는 메시지를 보낸다.

"의미 없는 생활을 하느라 바삐 뛰어다니는 사람들이 너무도 많아. 자기들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일을 하느라 분주할 때조차도 반은 자고있는 것 같다구. 그것은 그들이 엉뚱한 것을 쫓고 있기 때문이지. 자기의 인생을 의미있게 살려면 자기를 사랑해주는 사람들을 위해 바쳐야 하네.자기가 속한 공동체에 헌신하고, 자신에게 생의 의미와 목적을 주는 일을 창조하는 데 헌신해야 하네."
[인쇄하기] 2007-05-17 10:39:23 / 211.200.80.62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113개 - 현재 4/8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68 홈주인 첨부화일 : 입학사정을 어떻게 할 것인가.hwp (16384 Bytes) 2009-06-24 2324
67 홈주인 2008-11-10 2548
66 홈주인 2008-05-09 2548
65 홈주인 2008-05-04 2422
64 홈주인 2008-02-23 2223
63 홈주인 첨부화일 : seattle9.jpg (48520 Bytes) 2007-12-26 2487
62 홈주인 첨부화일 : seattle7.jpg (69521 Bytes) 2007-12-25 2257
61 홈주인 첨부화일 : semin1.jpg (58540 Bytes) 2007-12-20 2240
60 좋아요 2007-06-06 2295
홈주인 2007-05-17 2256
58 홈주인 2007-02-07 2476
57 홈주인 2007-01-02 2448
56 홈주인 첨부화일 : mass.jpg (155910 Bytes) 2006-07-06 2733
55 현연 첨부화일 : 0room1.jpg (225873 Bytes) 2006-05-31 2345
54 현연 2006-05-31 2216
  [2] [3] 4 [5] [6]